컨텐츠 바로가기

일본 정부, '성적 망언' 소마 총괄공사에 귀국 명령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일본 정부가 문재인 대통령에 대해 성적 표현이 담긴 망언을 한 소마 히로히사 주한 일본대사관 총괄공사에게 귀국 명령을 내렸습니다.

우리 외교부는 "출국이 신속히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습니다.

이근평 기자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