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재명 "민주 세력의 본산은 전라도…이낙연 지지율 상승 환영"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MBC

[사진 제공: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여권 대선주자인 더불어민주당 소속 이재명 경기지사가 전북 전주를 찾아 "민주 세력의 본산은 전라도"라며 "전라도가 없다면 민주당은 건재하기 어렵다"고 말했습니다.

이 지사는 오늘 전북도의회에서 "동학혁명에서 나온 대동 세상의 주관은 본래 전북이고, 전국 민주당 당원들 절대 다수도 전북도민이거나 출향민, 또는 가족이 많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전북이 고향인 정세균 전 국무총리에 대해선 "책임감이 뛰어나고 정말로 실력이 있는 분"이라며 "성과를 만들어내는 정치 선배님이고 총리로서도 중요한 역할을 잘하셨다고 생각한다"고 호평을 쏟아냈습니다.

자신의 발언으로 불거진 지역주의 논란과 관련해서는 "녹취파일을 실제로 들어보면 전혀 그런 뜻이 아니라는 것을 알 수 있다"며 "모두에게 상처와 피해를 주는 일이기 때문에 내용을 정확히 봐줬으면 한다"고 지역차별 주장을 반박했습니다.

이낙연 전 대표와의 네거티브 공방에 대해선 "이 전 대표의 지지율 상승은 매우 고무적이고 정권 재창출에 도움이 되기 때문에 환영한다"면서도 "지나친 과열 경쟁으로 팀 전체 전력에 손실이 오는 것은 막겠다"고 강조했습니다.

이기주 기자(kijulee@mbc.co.kr)

[저작권자(c) MBC (https://imnews.imbc.com)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MBC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