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답답한 타선'에 발목잡힌 한국 야구....미국에 역전패 [TF사진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더팩트

31일 오후 일본 요코하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야구 B조 예선 한국과 미국의 경기에서 김혜성(왼쪽)이 수비를 하고 있다. /요코하마=AP.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ㅣ이동률 기자] 김경문 감독이 이끄는 한국 야구대표팀은 31일 일본 요코하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야구 B조 조별리그 2차전에서 미국에 1-4로 패했다.

더팩트

이날 선발투수로 나선 고영표. /요코하마=AP.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

7회말 역투하는 김진욱. /요코하마=AP.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

오재일의 희생 플라이로 홈인하는 강백호. /요코하마=AP.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경기 초반 선발 고영표의 호투로 좋은 흐름을 이어가던 한국은 4회초까지 1-0으로 앞섰지만 4회말과 5회말에 뼈아픈 홈런으로 역전을 당해 무릎을 꿇었다. 1승 1패로 2위로 조별리그를 마친 한국은 오는 1일 도미니카공화국과 변형 패자부활전 방식의 녹아웃 스테이지에 들어간다.

더팩트

4회말에 투런 홈런을 쳐낸 미국의 트리스턴 카사스. /요코하마=AP.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

경기를 승리로 마친 미국 대표팀이 하이파이브를 하고 있다. /요코하마=AP.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fedaikin@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