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코로나19 백신 개발

"하루에 백신 2번 맞았다" 코로나 확진 후 사망한 인니 남성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시아경제

기사 내용과 관련 없음. [이미지출처=EPA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권서영 기자] 인도네시아에서 하루에 두 차례 코로나19 백신을 접종받은 남성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고 보름여 만에 목숨을 잃었다.

31일 안타라뉴스 등 인도네시아 현지 언론에 따르면 리아우제도의 바탐 출신 하르지토(49) 씨는 지난 28일 코로나19 감염으로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하르지토는 지난 22일부터 기침, 두통 등을 호소하며 입원 치료를 받고 있던 상태였다.

하르지토는 앞서 하루에 두 차례 코로나19 백신을 맞은 상태였던 것으로 드러났다. 그는 접종 당시 첫 주사가 놓인 것을 인지하지 못했다고 밝힌 바 있다. 접종자가 자신의 팔을 문지르는 것만 느꼈고, 이후 같은 날 두 번째 주사를 맞은 것으로 추정된다. 그는 귀가 이후 이상 반응을 느낀 뒤에야 접종 증명서에 적힌 의사 소견을 보고 자신이 각각 다른 의료 종사자로부터 두 차례 백신을 맞았다는 것을 알게 됐다.

이후 하르지토의 증상은 백신 접종 4일 뒤인 15일부터 악화하기 시작했으며, 그는 코로나19 확진 판정까지 받았다. 하르지토가 어떤 백신을 맞았는지는 확인되지 않았으나 일반적으로 2회 접종이 필요한 코로나19 백신은 1차와 2차 접종 사이에 2주 이상의 간격을 두도록 권고된다.

인도네시아의사협회의 리아우제도 지부는 "하르지토의 접종 증명서에 언급된 해당 의사로부터 설명을 듣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밝혔다. 인도네시아 보건 당국은 아직 구체적인 해명을 내놓지 않은 상태다.

아시아경제

인도네시아의 코로나19 일일 신규 확진자 수 발생 추이. [사진=월드오미터 홈페이지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한편 인도네시아에서는 최근 인도발 델타 변이의 확산으로 지난달부터 확진자 수와 사망자 수가 급증하고 있다. 일일 신규 확진자 수는 이달 중순 5만5천명을 넘기기도 했으며, 일일 사망자 수 또한 이달 중순부터 매일 1천명을 넘기고 있는 상태다. 이날 누적 사망자는 9만2천311명으로 집계됐다.

권서영 기자 kwon1926@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