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뮤지컬과 오페라

뉴이스트 렌, 오늘(31일) 뮤지컬 '헤드윅' 첫 공연 "재해석 담았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하수정 기자] 그룹 뉴이스트(JR, 아론, 백호, 민현, 렌)의 렌이 뮤지컬 ‘헤드윅’을 첫 선보인다.

렌은 뮤지컬 ‘헤드윅’에 타이틀롤 헤드윅으로 출연을 확정 지으며 개막 전부터 뜨거운 화제를 모은 가운데, 7월 31일 오후 6시 30분 대망의 첫 공연을 앞두고 있다.

뮤지컬 ‘헤드윅’은 과거의 아픈 상처를 딛고 음악을 통해 새로운 인생을 살고자 하는 동독 출신의 트랜스젠더 가수 헤드윅의 이야기를 다룬 록 뮤지컬로 지난 2005년 초연 이후 국내 라이선스 뮤지컬 최장기 스테디셀러로 자리매김했다.

이에 렌이 ‘차세대 스타 헤드윅’으로 캐스팅 소식을 전하며 그가 재해석할 특별한 헤드윅에 이목이 집중 되고 있다. 렌은 지난해 뮤지컬 ‘제이미’에 이어 두 번째 뮤지컬인 ‘헤드윅’을 통해 한층 더 성장한 모습을 선사한다.

또한 개막에 앞서 공개된 ‘헤드윅’ 프로필과 콘셉트 포토에서는 캐릭터에 몰입한 모습을 선보이며 뮤지컬 배우로서의 한층 더 성숙해진 분위기를 드러내는 등 첫 공연에 대한 궁금증을 더하기도 했다.

이처럼 렌만이 표현할 수 있는 ‘헤드윅’을 끊임없는 노력과 무한한 성장으로 재해석할 렌은 31일부터 대극장을 통해 색다른 매력과 다채로운 모습을 선사, 관객들을 완벽하게 매료시킬 준비를 마쳤다.

한편, 렌이 출연을 앞두고 있는 뮤지컬 ‘헤드윅’은 오는 10월 31일까지 서울 중구 충무아트센터 대극장에서 공연한다.

/ hsjssu@osen.co.kr

[사진] 쇼노트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