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연예계 득남·득녀 소식

'출산' 나비, 아들·반려견 안고 정신 없는 식사…"밥 먹기 힘들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김미지 기자) 가수 나비가 출산 후 정신 없는 식사 시간으로 근황을 전했다.

나비는 3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와 밥 먹기 힘들다. 내려가라고. 집은 개판. 빨래 언제 개지. 주말은 없다. 애개육아. 풍천장어. 더듬이앞머리. 추노인생"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나비가 아들과 반려견을 품에 안고 힘들게 식사하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특히 해탈한 듯 멍한 표정을 지으며 식사를 이어나가는 나비의 모습이 '웃픈' 광경을 자아낸다.

한편 나비는 지난 2019년 1세 연상 비연예인과 결혼했으며 최근 아들을 출산하고 MBC 표준FM '주말엔 나비인가봐' DJ로 복귀했다.

사진=나비 인스타그램

김미지 기자 am8191@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