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어깨 부딪혀' 행인에게 흉기 휘두른 50대 구속영장 신청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MBC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 은평경찰서는 길거리에서 시비가 붙은 행인에게 흉기를 휘두른 혐의로 50대 남성을 검거해 구속영장을 신청했습니다.

경찰은 피해자의 상처가 크다는 점 등을 봤을 때 살인의 고의가 있었다고 보고 살인미수 혐의를 적용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앞서 이 남성은 어젯밤 11시쯤, 서울 은평구 대조동의 한 골목길에서 지나가던 40대 남성과 실랑이를 하던 중, 흉기를 휘둘러 다치게 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피해자는 곧바로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는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범행 직후 달아난 남성은 현장에 놓고 간 휴대전화를 찾으러 다시 돌아왔다가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경찰 조사에서 남성은 "서로 어깨가 부딪혀 시비가 붙었는데 상대방이 폭행을 해 흉기를 휘둘렀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구민지 기자(nine@mbc.co.kr)

[저작권자(c) MBC (https://imnews.imbc.com)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MBC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