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보이스4' 이규형, 진짜 인격 나왔다…백성현 피습(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스1

tvN '보이스 시즌4' ©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보이스 시즌4' 이규형의 진짜 인격인 5번째 인격이 나왔다.

30일 오후에 방송된 tvN 금토드라마 '보이스 시즌4'(극본 마진원/연출 신용휘)에서는 납치당한 권샛별(김시은 분)을 구하기 위해 추격전을 이어가는 골든타임팀의 모습이 담겼다.

동방민(이규형 분)은 자신을 뒤쫓아온 데릭 조(송승헌 분)를 공격했고, 이에 데릭 조는 엄석구(김유남 분)와 심영섭(지건우 분)이 동방민 때문에 살해됐다고 언급하며 그를 흔들었다. 총상을 입고 도망친 동방민은 인질과 함께 나타나 자신의 죄를 인정하며 항복했고, 현행범으로 긴급체포됐다.

강권주(이하나 분)는 초소형 디지털 보청기까지 사용하며 자신을 흉내낸 동방민에게 "우리 만난 적 있지?"라며 과거를 물었지만, 동방민은 어린 시절 학대 때문이라고만 되뇌었다.

강권주는 원래의 인격으로 돌아온 듯한 동방민의 목소리가 병원에서의 목소리와 다르다고 의문을 가졌고, 데릭 조 역시 지금의 동방민이 이전의 인격과 다르다고 주장했다. 데릭 조는 새로운 인격이 동방민을 흉내내는 것이 아니라 지금의 모습이 본인 인격일 것이라고 추측했다.

그 시각, 동방민은 면회 온 동방헌엽(장항선 분)이 더는 자신을 도와주려 하는 것 같지 않자 진짜의 모습으로 동방헌엽을 협박했다. 동방헌엽이 자신의 어머니를 건드려 자신을 낳았다고 언급하며 동방헌엽을 '아버지'라고 부르는 모습으로 충격을 안겼다. 동방민은 동방헌엽에게 죽을까 두려워 인격들을 만들어냈다고 덧붙였다.

강권주와 데릭 조는 동방헌엽과 동방민이 친자관계이며, 동방민이 인격장애가 있다는 소견서를 확보했다. 이어 깨어난 연이(윤진성 분)는 소낭촌이 가짜 신으로 사람들에게 사기를 치는 집단이라고 고백했다. 연이는 동방헌엽이 비모초라는 환각 약물을 먹여 세뇌를 시키거나, 여자들을 임신시켰다고 덧붙이며 그렇게 태어난 아이 중 제일 똑똑한 사람이 동방민이었다고 폭로했다.

골든타임 팀은 병원으로 이감된 동방민이 밖으로 탈출하도록 유인했고, 이를 눈치챈 동방민은 정전으로 경찰들의 눈을 돌린 뒤, 병원 뒷골목으로 도주했다. 동방민의 뒤를 쫓던 채드(한종훈 분)와 심대식(백성현 분)이 습격당해 충격을 더했다.

한편 tvN '보이스 시즌4'는 범죄 현장의 골든타임을 사수하는 112 신고센터 대원들의 치열한 기록을 그린 소리 추격 스릴러 드라마로 매주 금, 토 오후 10시 50분에 방송된다.
hanappy@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