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尹 '7월 국민의힘 상륙작전'…崔, 다음달 4일 출마선언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윤석열 후보는 당초 예상보다 빨리 입당을 했는데, 입당과 관련한 잡음을 잦아들게 하면서 상승세를 타고 있는 다른 후보를 견제하겠다는 의도 등이 담긴 것으로 보입니다. 최재형 후보도 다음주 출마선언을 하고, 원희룡 지사도 지사직 사퇴를 결심하며 야권의 경선 시계가 빠르게 돌아가는 모양새입니다.

이채림 기자입니다.

[리포트]
윤석열 후보의 입당식 당시 이 대표는 전남을 방문 중이었고, 김 원내대표는 휴가 중이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