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세계인의 스포츠 축제 '패럴림픽'

'올림픽 3관왕' 안산, 자랑스러운 태극궁사 [TF사진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더팩트

대한민국 양궁 대표팀 안산이 30일 오후 일본 도쿄 유메노시마 양궁장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양궁 여자 개인전 시상식에서 금메달을 목에 걸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도쿄=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ㅣ남용희 기자] 대한민국 양궁 대표팀 안산이 30일 오후 일본 도쿄 유메노시마 양궁장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양궁 여자 개인전 시상식에서 금메달을 목에 걸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더팩트

슛오프에서 우승을 확정 지은 뒤 류수정 감독에게 달려가는 안산(오른쪽).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날 안산은 1세트에서 28-28 동점을 기록해 상대와 나란히 승점 1점을 나눠 가졌고, 2세트에선 세 발 모두 10점을 쏘며 승점을 챙겼다. 이후 3~4세트를 모두 내줘 3-5로 뒤졌지만, 마지막 5세트를 따내며 승부를 슛오프로 끌고 갔다. 이어진 슛오프에서 안산은 10점을, 오시포바는 8점을 쏘면서 세트 스코어 6대 5로 안산의 금메달이 확정됐다.

더팩트

안산을 안아주는 류수정 감독.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안산은 혼성 단체전과 여자 단체전에 이어 개인전 금메달까지 수확하며 3관왕에 올랐다. 이번 대회에서 혼성 단체전이 처음 신설되면서 올림픽 양궁 3관왕은 안산이 사상 최초다.

더팩트

태극기 들고 기념촬영하는 안산(왼쪽)과 류수정 감독.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

혼성 단체전과 여자 단체전, 개인전까지 3관왕 자축하는 안산.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

시상식 가장 높은 곳에 오르며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

올림픽 역사상 첫 양궁 3관왕에 이름을 올린 안산.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

참았던 눈물 쏟는 안산.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

눈물 닦고 다시 포즈 취하는 안산.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

메달 들어보이며,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

수상자들과 기념촬영 하는 안산.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

'역사상 첫 3관왕' 자랑스러운 태극궁사, 축하합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nyh5504@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