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트로트와 연예계

임영웅·영탁·이찬원·정동원·장민호·김희재, 격리 마치고 활동 재개(공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시아투데이

임영웅(왼쪽부터), 영탁, 이찬원, 정동원, 장민호, 김희재가 격리를 마치고 활동을 시작한다./제공=뉴에라프로젝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투데이 김영진 기자 = ‘미스터트롯’ 톱6 임영웅·영탁·이찬원·정동원·장민호·김희재가 격리를 마치고 활동을 재개한다.

이들의 매니지먼트를 담당 중인 뉴에라프로젝트는 30일 팬카페를 통해 이들의 격리 조치가 해제됐음을 밝히며 “멤버들은 좋은 컨디션을 유지하고 있으며 활동을 재개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앞서 지난 17일 장민호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0) 확진 판정을 받은 뒤 방송 녹화에 함께 했던 멤버들은 자가격리에 돌입했다. 이후 영탁과 김희재도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에 TV조선은 이들이 출연 중인 프로그램을 결방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