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재벌 2세♥' 박현선, 민낯이 이 정도라니…"남편은 요리 중"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기자) 박현선이 훈훈한 일상을 자랑했다.

박현선은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퇴근하고 집에 오니 남편은 요리 중. 12가지 재료를 하나하나 다져만든 볼로네제 파스타. 진짜 언제나 최고. 입술도 안 바른 완전 쌩얼. 어디 아프니?"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공개된 사진 속 박현선은 카메라를 응시하며 미소짓고 있다. 박현선의 민낯 비주얼과 러블리한 분위기가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박현선은 재벌 2세로 알려진 배우 출신 사업가 이필립과 결혼했으며 쇼핑몰 대표로 활동 중이다. 지난 2018년에는 연 매출 100억을 달성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사진=박현선 인스타그램

최희재 기자 jupiter@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