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뮤지컬과 오페라

'작은아씨들' 연극으로 본다…10월 개막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대학로 드림아트센터 2관서 10월 9일부터 31일까지

노컷뉴스

위클래식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위클래식 제공
제작사 위클래식은 "연극 '작은아씨들'을 10월 9일부터 31일까지 대학로 드림아트센터 2관에서 공연한다"고 밝혔다.

이 작품은 미국의 스테디셀러 극작가 올컷의 동명소설(1868)을 연극화했다.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네 자매(메그·조·베스·에이미)가 각자의 꿈을 키우며 성장하는 이야기다. 각각 교사, 작가, 피아니스트, 화가를 꿈꾸는 네 자매를 중심으로 든든한 버팀목인 엄마, 가난하지만 행복한 마치 가를 부러워하는 로렌스 가(家) 손자 로리, 로리의 가정교사 브룩 등의 이야기를 따뜻하게 풀어냈다.

2020년 9월 연희예술극장에서 트라이아웃 공연했고, 오는 10월 본공연으로 관객을 만난다. 창작뮤지컬 '판'의 송정안이 연출, 드라마 '슬기로운 의사생활 시즌2'의 이상훈이 음악감독을 맡았다.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