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유비, 수수한 차림에도 러블리한 미모…“즐거웠습니다” [스타★샷]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월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우 이유비가 러블리한 매력을 자랑했다.

이유비는 3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즐거웠습니다! 펜트하우스3 오늘 밤 10시”라는 글과 함께 사진 여러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차 앞에서 셀카를 남기고 있는 이유비의 모습이 담겼다. 이유비는 트레이닝복 차림으로 내추럴한 매력을 자아내고 있다. 특히 이유비는 양갈래 머리와 작은 얼굴로 러블리한 미모를 자랑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한편 이유비는 올해 하반기 방영 예정인 티빙 오리지널 ‘유미의 세포들’에서 루비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친다.

양광모 온라인 뉴스 기자

사진=이유비 인스타그램

양광모 온라인 뉴스 기자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