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집안이 반대하는 결혼식"…60세 최화정, 21살 연하남과 근황 공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세계일보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 인스타그램 캡처


배우 최화정(60·사진 오른쪽)의 유쾌한 근황을 전했다.

쇼핑호스트 이민웅(39·사진 왼쪽)은 지난 28일 인스타그램에 “오늘 어쩜 이렇게 맞춰 입고 와서 집안이 반대하는 결혼식을 했어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 3장을 게시했다.

이날 최화정 역시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 인스타그램에 “다들 즐거웠으면 됐죠. 뭐”라는 해시태그를 남겼다.

공개된 사진 속 신랑 신부처럼 새하얀 의상을 입은 최화정과 이민웅은 하얀색으로 색깔 맞춤을 해 커플룩 같은 느낌을 연출했다.

또 다른 사진에서 이민웅과 최화정은 혼인 서약하는 장면을 만들어 보였고, 쇼핑호스트 동지현은 결혼식 주례자 흉내를 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두 사람은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에 출연 중이다.

김찬영 온라인 뉴스 기자 johndoe98@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