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끝없는 부동산 전쟁

서울 10개구 집값 잡은 수원 영통, '한화 포레나 수원원천' 등 신규 분양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 신규 분양 아파트 3.3㎡당 평균 분양가격은 매매가격 대비 저렴…시세차익 기대 커

- 삼성디지털시티와 영흥공원까지 품은 한화건설 ‘한화 포레나 수원원천’ 8월 신규 분양

아시아경제

[한화건설 ‘포레나 수원원천’ 석경 투시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수원시의 전통 부촌인 영통구의 평균아파트매매가격이 서울시 10개구의 가격을 추월했다. 국내 최대 연구단지이자 삼성전자의 심장으로 불리는 ‘삼성디지털시티’를 필두로 교통호재까지 집중된 것에 따른 것으로 보인다.

서울시 서대문구 집값 넘보는 ‘수원시 영통구’
한국부동산원에 따르면 지난달 수원시 영통구의 평균 아파트매매가격은 6억5,450만 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전월(6억4,231만 원) 대비 1.8%, 전년동월(5억6,250만 원) 대비 16.3% 상승한 금액이다.

영통구의 6월 평균 아파트매매가는 서울시 강서구를 포함해 서울시 10개구의 집값을 뛰어넘는 수준이다. 강서구의 경우 2012년 1월~올해 5월까지는 평균 아파트매매가격이 영통구 보다 줄곧 높았지만, 6월에는 영통구 보다 낮은 6억4,935만 원에 그쳤다.

이 외 영통구는 △은평구(6억3,551만 원) △성북구(6억2,240만 원) △구로구(5억9,300만원) △관악구(5억5,884만 원) △금천구(5억3,856만 원) △강북구(5억3,084만 원) △노원구(5억1,491만 원) △중랑구(4억7,645만 원) △도봉구(4억5,595만원) 등 서울시 10개 구의 평균아파트매매가를 가볍게 넘겼다. 그리고 이제는 서대문구의 평균아파트매매가격(6억7,265만원)과도 격차가 좁혀지며 서울시의 중심권역의 집값까지 넘보고 있다.

3.3㎡당 매매가격 대비 합리적인 분양가격
이렇듯 높은 평균아파트매매가격 상승세를 보이고 있는 영통구이지만, 시장에 공급되는 신규 분양 아파트들의 3.3㎡당 평균 분양가격은 매매가격 대비 오히려 합리적인 수준이다. 이는 신규 분양 아파트를 분양 받아 향후 되팔 시 얻게 되는 ‘시세차익’이 크다는 것을 의미한다.

부동산114에 따르면, 지난해 기준 영통구의 3.3㎡당 평균아파트매매가격은 2,278만 원이지만 신규 분양 아파트의 3.3㎡당 평균 분양가격은 이보다 23.3%가량 저렴한 1,849만 원에 불과했다. 지난해 9월에 분양된 ‘영흥공원 푸르지오 파크비엔’의 3.3㎡당 평균 분양가격도 1,890만 원대였다.

또 영통구에 국내 최대 연구단지이자 삼성전자의 심장으로 불린 ‘삼성디지털시티’를 필두로 교통호재까지 집중돼 있는 것까지 감안한다면, 합리적인 분양가격으로 공급되는 영통구 신규 분양 아파트에 청약통장을 아낄 이유는 없어 보인다.

특히 ‘동탄인덕원선(2026년 예정, 동탄~인덕원 복선전철)’ 원천역(예정)의 신설도 추진 중이라, 영통구와 서울시의 도심, 경기 서남부 지역의 거리는 더욱 좁혀질 것으로 보인다.

이러한 장점으로 인해 최근 수원시 영통구에 분양되는 신규 분양 아파트에 대한 관심도 이어지고 있다. 주목할만한 신규 분양 아파트는 오는 8월 분양 예정인 한화건설의 ‘한화 포레나 수원원천’이다. 이 단지는 올해 수원시 영통구의 첫 분양 단지다.

주목할만한 신규 분양 단지 ‘한화 포레나 수원원천’
한화건설의 ‘한화 포레나 수원원천’은 경기도 수원시 일원에 지하 2층~지상 20층, 2개 동, 전용 68㎡·84㎡ 총 157가구 규모로 조성되는 아파트다.

‘한화 포레나 수원원천’은 삼성디지털시티와 영흥공원을 품고, 광교·영통의 더블생활권을 함께 누릴 수 있는 최적의 입지에 들어선다.

단지는 삼성로와 인접해 있으며, 삼성디지털시티를 도보로 출퇴근할 수 있다. 특히 단지 앞에는 축구장 약 70배 크기(50만여㎡) 규모로 조성되는 영흥공원도 자리해 있어 쾌적한 산림욕까지 집 앞에서 누릴 수 있다.

단지에서 직선 거리 약 3km 거리에는 공정률 99%에 달하는 광교신도시 내 경기융합타운 등 행정·법조타운이 있다. 이에 ‘한화 포레나 수원원천’은 수원컨벤션센터, 경기도청 신청사(9월 준공 예정), 경기도서관 등을 비롯해 갤러리아백화점 광교점, 롯데아울렛 광교점 등에 이르기까지 광교의 다양한 생활 편의시설 이용도 가능하다.

여기에 단지 인근에는 홈플러스 원천점, 롯데마트 영통점, 메가박스 영통, 보건소, 도서관 등 다양한 생활 인프라도 마련돼 있다.

영통구의 핵심도로인 삼성로, 중부대로, 매영로, 영통로 등이 단지 주변을 지나고 있고, 수원신갈IC·흥덕IC·동수원IC 등을 이용해 경부고속도로, 용인서울고속도로의 진출입도 용이하다. 향후 동탄인덕원선(2026년 예정, 동탄~인덕원 복선전철) 원천역(예정) 신설 추진에 따른 교통 편의성 향상도 기대된다.

도보권 내에 원일초등학교가 있고 원일중학교와 매원고등학교, 청명고등학교 등 다양한 학군과 학원가까지 인접해 있는 만큼 ‘한화 포레나 수원원천’은 영통구 내에서도 단연 돋보이는 입지를 갖췄다.

이밖에 현대건설과 대우건설도 영통구 내에서 하반기 신규 분양을 계획 중이다.

최봉석 기자 mail00@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