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오늘부터 백화점 들어갈 때 QR코드 찍으세요"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JTBC

〈사진=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오늘(30일)부터 백화점과 대형마트에 들어갈 때 식당·카페처럼 QR코드나 안심콜 체크인 등으로 방문객 확인 절차를 거쳐야 합니다.

대상 시설은 감염이 일어나면 대규모 확산으로 번질 우려가 큰 면적 3000㎡ 이상인 백화점과 대형마트 등입니다. 동네 슈퍼와 전통시장은 포함되지 않습니다.

대형 유통매장은 매장에 입점한 점포별로 출입 명부를 따로 관리해왔지만, 최근 백화점 등에서 대규모 집단감염이 일어나면서 출입 명부 관리가 강화됐습니다.

백화점 QR코드 의무화 조치는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 이상일 때 적용됩니다.

현재 수도권 지역에는 4단계, 비수도권은 3단계가 적용되고 있습니다. 감염 상황이 좋지 않은 비수도권 일부 지역은 자체적으로 4단계를 시행하고 있습니다.

한류경 기자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