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페이코인, 메타버스로 간다…다날, ‘싸이월드제트’에 투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디지털데일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디지털데일리 박현영기자] 가상자산 페이코인(PCI)이 메타버스 안에서 쓰이게 된다.

30일 통합결제 전문기업 다날은 메타버스 플랫폼 '싸이월드제트'에 투자를 집행하고 전략적 제휴를 맺었다고 밝혔다. 최근 싸이월드는 미니홈피 서비스뿐 아니라, 메타버스 플랫폼 서비스를 제공해 MZ세대 중심의 젊은 고객층을 확보하기로 했다.

이번 제휴를 통해 다날은 싸이월드 내 결제수단인 도토리 결제 및 충전에 다날의 PG시스템은 물론 페이코인(PCI)을 결제수단으로 적용할 계획이다. 현재 페이코인은 비트코인(BTC)을 페이코인으로 전환하는 기능도 제공 중이다. 따라서 비트코인으로 싸이월드 서비스를 즐기는 것도 가능해질 전망이다.

또 최근 다날이 투자한 배달대행 플랫폼 기업 만나코퍼레이션과의 시너지도 도모할 예정이다. 메타버스 플랫폼 내에서 주문한 상품을 실제 오프라인에서 받아 볼 수 있도록 배송 서비스를 지원할 수 있다. 싸이월드 메타버스의 온‧오프라인 유통망과 연계해 간편한 쇼핑 서비스 및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공급한다는 방침이다.

아울러 다날 자회사인 다날엔터테인먼트는 10만여 곡의 저작권을 보유하고 있어, 싸이월드의 핵심기능인 미니홈피 BGM 부문과의 사업연계도 가능하다.

다날 관계자는 '국내 원조 메타버스 사업자인 싸이월드와의 전략적 제휴 및 투자를 통해 싸이월드 플랫폼 내에서 이뤄지는 결제, 유통, 배달 등에 다날의 서비스를 도입할 계획'이라며 '과거 선풍적인 인기를 끈 BGM 서비스에서도 다날이 보유한 음원이 적극 활용될 것'이라고 말했다.

-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