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야놀자, ‘경상북도 전용관’ 오픈…호텔 최대 65% 할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디지털데일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디지털데일리 권하영기자] 야놀자(총괄대표 이수진)는 경상북도와 손잡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경상북도 전용관'을 오픈했다고 30일 밝혔다.

앞서 야놀자는 지난 4월 경상북도,경상북도문화관광공사와 협력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경북지역의 관광 활성화를 위한 '경북여행 프로젝트'를 진행한 바 있다.

경북지역 숙소,레저 상품 전용 메뉴를 신설하고 다양한 할인 혜택을 제공한 결과, 프로젝트 기간(2021년 4월28일~5월31일) 중 참여 숙소의 예약 건수가 전년동기 대비 159% 증가하는 성과를 보였다.

경상북도 전용관은 강원도, 제주도, 부산에 이어 야놀자가 네 번째로 선보이는 지역 전용 상설관이다. 숙소,레저,교통,맛집 등 경북지역 여행 상품을 한 눈에 확인할 수 있고, 테마별 추천 여행 코스도 제공한다.

또한, 경상북도와 협력해 지역 내 숨은 명소를 발굴하고 여행객을 분산시켜 안전한 여행 환경을 조성한다. 특히 관광 콘텐츠 개발을 통해 포스트코로나 시대의 여행 수요에도 대비하는 등 장기적인 관점에서의 상생활동도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야놀자는 경상북도 전용관 신설을 기념해 다음 달까지 지역 레저 상품을 최대 64% 할인하고, 1000원 즉시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또한, '리마인드 수학여행'을 콘셉트로 오는 8월1일까지 경북지역 호텔을 최대 65% 할인 판매한다.

-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