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영화계 소식

'모가디슈' 이틀째 박스오피스 정상·22만 돌파…예매율 1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텐아시아

영화 '모가디슈' 포스터 / 사진제공=롯데엔터테인먼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영화 '모가디슈'가 이틀째 박스오피스 1위를 수성했다.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모가디슈'는 지난 29일 하루 동안 8만9826명을 모아 1위 자리를 지켰다. 이날까지 누적 22만6569명이 영화를 봤다. '모가디슈'는 1991년 소말리아 내전 발발로 인해 소말리아 고립된 남북 공관원들의 탈출기를 그린 이야기다.

'보스 베이비2'는 2위를 유지했다. 이날 하루 3만1976명을 추가해 누적 50만3572명을 모았다. '보스 베이비2'는 진짜 보스가 된 테드가 조카인 줄만 알았던 뉴 보스 베이비 티나의 지시로 다시 베이비로 돌아가야 하는 이야기를 그린 패밀리 비즈니스 어드벤처다.

디즈니 액션 어드벤처 '정글 크루즈'는 두 계단 상승해 3위에 올랐다. 일일 관객 수는 2만5615명, 누적 관객 수는 5만2448명이다. '정글 크루즈'는 선장 프랭크(드웨인 존슨)와 식물 탐험가 릴리(에밀리 블런트)가 아마존에서 고대 치유의 나무를 찾아 떠나는 모험극. 디즈니랜드가 1955년 미국 캘리포니아에 문을 열었을 때부터 운행된 어트랙션 정글 크루즈가 모티브가 됐다.

'방법: 재차의'는 전날에 이어 4위를 차지했다. 하루 동안 2만4023명을 동원해 누적 5만4736명을 달성했다. '방법: 재차의'는 되살아난 시체 재차의(在此矣)에 의한 연쇄살인사건을 막기 위해 미스터리의 실체를 파헤치는 이야기로, 드라마 '방법'의 세계관을 스크린에 확장한 작품이다. '부산행', '반도' 등 기발한 상상력으로 한국 장르 영화의 새로운 장을 연 연상호 감독이 각본을, 드라마 '방법'을 통해 전율 돋는 공포를 선사한 김용완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블랙 위도우'는 순위가 5위로 내려갔다. 일일 관객 수는 1만8243명, 누적 관객 수는 269만6277명이다. '블랙 위도우'는 마블 히어로 블랙 위도우인 나타샤 로마노프(스칼렛 요한슨)가 자신의 과거와 연결된 레드룸의 숨겨진 음모를 막기 위해 진실을 마주하고, 모든 것을 바꿀 선택을 하게되는 마블 스튜디오의 올해 첫 액션 블록버스터이다. '캡틴 아메리카: 시빌 워'부터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 사이의 알려지지 않은 블랙 위도우의 이야기가 담겼다.

이어 '은혼 더 파이널', '랑종', '크루엘라', '더 수어사이드 스쿼드', '이스케이프 룸2: 노 웨이 아웃'이 10위 안에 들었다.

30일 오전 8시께 실시간 예매율은 '모가디슈'가 37.4%로 1위를 달리고 있다. 2위는 '보스 베이비2'(14.8%), 3위는 '정글 크루즈'(14.3%)이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아이와 어른이 함께 듣는 동화 [스타책방]
스타 비하인드 포토&영상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