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교도통신 "한국 '남북 통신선 복원' 발표전에 미·일에 알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한미일 대북 공조 중시·한일 역사 문제와 분리 대응' 보여줬다"



(도쿄=연합뉴스) 이세원 특파원 = 한국 정부는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남북 통신선 복원에 합의했다는 것을 발표하기 전에 미국과 일본에 외교 경로로 미리 설명했다고 교도통신이 30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한국 정부는 통신선 복원을 발표하기 전날인 26일 이전에 일본 측에 이에 관해 설명했다고 한일 외교 소식통이 밝혔다.

한일 관계가 일제 강점기 징용 문제 등으로 냉각된 상태이지만 문재인 정권은 대북 정책에서는 한미일 3국 공조를 중시하며 일본과의 역사 문제와 분리해서 대응하겠다는 자세를 보여준 것이라고 교도통신 풀이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