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코로나 대유행’ 1년 반, 관심사 ‘재난지원금→거리두기 단계→백신’ 이동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서울

코로나와 함께 조합된 주요 키워드 검색량 추이. 제공 | NHN 데이터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 김민규기자]코로나 대유행이 지속되는 가운데 지난 1년 6개월간 코로나19에 대한 국민들의 관심사가 ‘재난지원금→거리두기 단계→백신’으로 변화했다는 빅데이터 분석결과가 나왔다.

NHN 데이터는 데이터 통합 관리 솔루션 ‘다이티’(Dighty)를 활용해 지난해 1분기부터 올해 2분기까지 웹사이트에 유입된 200만개 이상의 ‘코로나’ 관련 키워드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를 29일 발표했다. 키워드 유입 데이터는 웹사이트 방문자가 어떤 단어를 검색해 유입됐는지 파악할 수 있는 데이터다. 분석결과에 따르면 코로나19와 관련한 국민들의 관심사는 대유행 확산세와 방역정책 등에 따라 분기별로 상이하게 나타났다.

분석기간 ‘코로나’와 함께 가장 많이 검색된 주요 키워드는 ‘단계’로 파악됐다.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에 전 국민의 관심이 반영된 결과로 풀이된다.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에 대한 관심과 검색은 지난해 4분기 정점을 찍었다. 이 기간 발생한 거리두기 체재 개편과 3차 대유행에 따른 거리두기 단계 격상, ‘5인 이상 사적모임 금지’ 조치 첫 시행 등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분석된다.

올해 들어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피로도가 높아지면서 ‘단계’에 대한 관심이 급격히 소강되는 양상을 보였다. ‘단계’ 키워드 검색량은 올해 1분기 급감하기 시작해 2분기에는 ‘백신’ 검색량보다 적은 것으로 집계됐다. ‘백신’ 키워드 검색량은 분기별 큰 편차 없이 꾸준히 유지되다 백신접종이 시작된 올해부터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지난해 2분기에는 주요 키워드 중 ‘지원금’의 검색량이 가장 많았다. 지난해 4월 모든 가구를 대상으로 지급된 ‘1차 재난지원금’의 영향으로 해석된다. 또한 이 시기에는 ‘극복’, ‘포스트’ 키워드의 유입도 함께 증가한 것으로 확인됐는데 이는 1차 대유행 이후 신규 확진자 수가 한 자릿수까지 떨어지면서 코로나 종식에 대한 기대감과 대유행 이후를 예측하려는 시도가 많았기 때문으로 보인다.

결과적으로 지난해 2분기 최대 관심사는 ‘재난지원금’였고 이후 코로나19 3차 대유행 등으로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 올해 백신접종이 시작되면서부터는 ‘백신’에 대한 관심이 높아진 것을 알 수 있다.

스포츠서울

코로나 특수 업종 주요 앱 연령별 설치수 증가율. 제공 | NHN 데이터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와 함께 NHN 데이터는 분석기간 ‘코로나 특수’를 누린 업종의 주요 애플리케이션(앱) 설치 데이터(안드로이드 기준)를 함께 공개했다. 지난 4월 기준 OTT(온라인동영상서비스) 앱인 ‘넷플릭스’와 ‘왓챠’의 설치 수는 전년 동월 대비 각각 51%, 64%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 홈 인테리어 수요가 증가하면서 ‘오늘의집’ 앱 설치 수도 76% 급증했다. 특히 중장년층 이상의 유입이 두드러졌다. 올해 상반기 ‘오늘의집’과 ‘넷플릭스’ 앱의 50대 설치자 수는 전년 동기 대비 각각 4배(344%), 2배(150%) 이상 늘어 전체 연령대 중 가장 큰 폭의 증가세를 보였다.

NHN 데이터 관계자는 “유례없는 팬데믹 시대를 보내고 있는 사람들이 과거와 현재 코로나19 상황을 어떻게 인식하고 적응해 나가고 있는지 살펴보고기 위해 이번 데이터 분석을 시도했다”며 “우리나라 국민의 가장 많은 비율을 차지하고 있는 50대가 코로나19 이후 비대면 플랫폼으로 활발히 유입되고 있는 점을 주목할 만하다”고 말했다.
kmg@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