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남태현, 스토커 피해 호소…"당신때문에 이사까지, 제발 꿈깨"[전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가수 남태현이 스토커 피해를 호소했다. 남태현은 29일 자신의 SNS에 "더운날 또 스토커가 기승을 부린다"고 스토커에게 괴롭힘을 당하고 있다고 밝혔다.

남태현은 "또 제 지인에게 연락을 해서 말도 안 되는 소리를 한다. 이번엔 자신감 있게 얼굴도 까셨다"며 "망상증은 의사의 상담과 치료, 약물 복용으로 개선 가능하다"고 일침했다.

남태현이 스토커로 지목한 여성은 남태현 지인에게 SNS DM을 보내 "나랑 3년째 사귀듯 연락하고 있다. 지금도 연락하고 있다. 나한테는 친구라고 하던데 맞냐"면서 "그동안 다른 남자 만나면 난리쳐서 그 사이 누구 만나지도 않는데 너무 열이 받는다. 태현이한테 가서 확인해보시고 친구시면 저란 존재도 있다는 걸 좀 참고해주셨으면 좋겠다"고 여자 친구인 것처럼 행동했다.

이 메시지를 공개하며 남태현은 "전 당신과 모르는 사이다. 당신 때문에 이사까지 했다"며 "제발 꿈에서 깨시라"고 호소했다. 이어 "계속 이러면 얼굴 공개하고 진짜 끝까지 간다"고 경고했다.

다음은 남태현의 글 전문이다.

더운날 또 스토커가 기승을 부리네요. 또 제 지인에게 연락을 해서 말도 안되는 소리를 하시네요 하. 이번엔 자신감있게 얼굴도 까셨네요. 망상증은 의사의 상담과 치료,약물복용 등으로 개선 가능 합니다

전 당신과 모르는 사이에요. 당신 때문에 이사까지 했어요. 제발, 제발 꿈에서 깨세요 레드썬. 계속이러면 얼굴 공개하고 진짜 끝까지 간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