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그라비티 라그나로크오리진, 직업 스킬 밸런스 조정 업데이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직업군마다 특색을 강화하는 스킬 밸런스 조정

(지디넷코리아=최병준 기자)그라비티가 모바일 MMORPG ‘라그나로크 오리진’의 직업 스킬 밸런스 조정 업데이트를 진행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직업 스킬 밸런스 조정은 전체 직업군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각각의 직업군마다 일부 스킬에 대해 대미지 및 지속시간 증가, 쿨타임 감소 등의 상향이 이뤄졌다.

먼저 검사 계열에서 나이트는 오러 블레이드, 자가 치유, 조인트 비트 등 보조 스킬의 효과가 상향됐다. 크루세이더는 리플렉트 쉴드, 신의 뜻 등 버프 스킬과 세크리파이스, 그랜드 크로스 등 공격 스킬이 전반적으로 상향되어 PVE와 PVP 모두에서 한층 강력한 모습을 보일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지디넷코리아

라그나로크 오리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복사 계열에서는 프리스트의 경우 임포시티오 마누스, 리커버리, 루아흐, 쥬덱스 등 버프 스킬의 효과와 지속시간이 상승됐으며 몽크는 이화접목, 침투경, 궁신탄영 등 속성 능력치 증가와 쿨타임 감소 부분이 상향됐다.

또한 상인 계열에서 블랙스미스는 엑스 마스터와 카트 스킬 2종의 스킬 위력 증가 배율이 레벨 기준으로 변화됐으며 알케미스트는 데몬스트레이션, 리저렉션 호문클루스, 생명 표시, 풀 케미칼 프로텍션 등 스킬의 고정 캐스팅 시간 감소, 배율 및 스킬 지속 시간 증가가 진행됐다.

최근 신규 클래스가 추가된 궁수 계열은 헌터의 경우 비스크베인, 스틸 클, 래피드 애로우 등 공격 스킬의 대미지가 증가됐으며 댄서와 바드는 애로우 발칸, 마리오네트의 춤 등 스킬에 쿨타임이 감소됐다. 이외에도 법사 계열은 메테오 스톰, 로드 오브 버밀리온, 그라비테이션 필드 등 스킬의 대미지 증가와 쿨타임 감소가 적용됐으며 도둑 계열은 기공포, 포이즌 리엑트, 치명적인 독 부여 등 보조 스킬이 효과가 상승됐다.

라그나로크 오리진 이희수 팀장은 “공식 카페에 남겨주시는 직업군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참고해 이번 스킬 밸런스 조정을 준비했다. 앞으로도 이용자분들이 주시는 각종 의견을 바탕으로 더욱 게임을 재미있게 즐기실 수 있도록 꾸준히 개선해 나갈 것”이라 전했다.

최병준 기자(ccbbjj@zdnet.co.kr)

<© 메가뉴스 & ZDNET, A RED VENTURES COMPANY,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