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농심, 내달 16일부터 신라면 등 라면값 6.8% 인상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농심, 내달 16일부터 신라면 등 라면값 6.8% 인상

농심이 다음 달 16일부터 신라면 등 주요 라면의 출고 가격을 평균 6.8% 올리기로 했습니다.

이번 인상 결정은 지난 2016년 이후 4년 8개월 만입니다.

주요 제품의 인상 폭은 출고 가격 기준으로 신라면 7.6%, 안성탕면 6.1%, 육개장사발면 4.4% 등입니다.

이에 따라 현재 대형마트에서 봉지당 평균 676원에 판매되고 있는 신라면 가격은 약 736원으로 조정될 전망입니다.

앞서 오뚜기도 원자재 가격 부담 등을 들어 라면 가격을 평균 11.9% 올린다고 발표한 바 있는 만큼, 삼양식품이나 팔도 등 경쟁사도 가격을 조정할 가능성이 커지고 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