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영상] 파격 류호정 이번엔?…노랗게 탈색한 짧은 커트머리 사진 올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연합뉴스) 정의당 류호정 의원은 도쿄올림픽 양궁 금메달리스트 안산(20·광주여대) 선수의 헤어스타일을 두고 페미니스트 논쟁 벌어진 것과 관련, "페미 같은 모습이라는 것은 없다"고 지적했습니다.

류 의원은 28일 페이스북을 통해 염색된 쇼트커트 헤어스타일의 과거 사진을 공유하며 "짧은 머리, 염색한 머리, 안 한 머리. 각자가 원하는 대로 선택하는 여성이 페미니스트"라며 이같이 밝혔는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