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토스뱅크, 가오픈..."직원 상대로 테스트 중"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전체 기능 CBT..."9월말~10월초 대고객 서비스"

(지디넷코리아=손예술 기자)인터넷전문은행 설립을 준비 중인 '토스뱅크'가 직원을 대상으로 토스뱅크 기능 일부를 쓸 수 있도록 가오픈했다.

29일 토스뱅크에 따르면 28일부터 직원 160여명을 대상으로 토스뱅크의 계좌 개설·조회·이체 등의 기능을 오픈하고 내부 테스트 중이다.

토스뱅크 측은 "9월 말에서 10월 초 사이 대고객 서비스 오픈을 앞두고 내부 테스트를 진행하고 있다"고 부연했다.

지디넷코리아

토스뱅크 로고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특히 토스뱅크는 별도의 애플리케이션(앱)이 아닌 기존 토스 앱서 쓸 수 있도록 했기 때문에 클로즈드 베타 테스트(CBT)에 신중한 것으로 관측된다.

토스뱅크 홍민택 대표는 "별도의 앱 설치 없는 '원(One) 앱' 전략인데, 이는 인프라·보안 등 분야에 중복 투자를 막을 수 있기 때문"이라고 발언한 바 있다.

다만, 대고객 오픈 전뿐만 아니라 새 상품 출시 전 은행들은 다양한 휴대전화 기종서 서비스가 구현되는지 확인하기 위해 내부 테스트를 수시로 한다.

토스뱅크는 이밖에 금융융공동망 참가를 위한 전산 연계 작업을 완료했다. 금융공동망은 금융결제원서 운영하는 시스템으로 국내 금융기관의 상호 업무를 위해 만들어진 시스템이다.

한편, 토스뱅크는 2019년 12월 인터넷전문은행 예비인가를 획득한 후 2021년 6월 본인가를 받았다.

손예술 기자(kunst@zdnet.co.kr)

<© 메가뉴스 & ZDNET, A RED VENTURES COMPANY,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