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오늘날씨] 계속되는 폭염·열대야… 일부 지역 갑작스런 소나기 조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세계일보

사진=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전국 대부분 지역에 폭염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낮 기온이 35도 내외로 오르면서 29일은 구름이 많지만 매우 더운 날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이날 “당분간 폭염이 지속되겠고, 대도시와 서해안·남해안·제주도를 중심으로 열대야(밤 최저기온 25도 이상)가 나타나는 곳도 있겠다”라며 “29일은 전국에 구름이 많고 오전 9시까지는 일부 내륙과 서해안에 가시거리 1km 미만의 안개가 끼는 곳도 있겠다”고 예보했다.

낮 최고기온은 30~36도를 기록하겠다. 오후부터 밤 사이에 수도권과 강원내륙·산지, 전북, 경상내륙, 충청권에 국지적으로 천둥과 번개를 동반한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겠다. 강이나 호수, 골짜기에 인접한 일부 지역에는 짙은 안개가 끼는 곳도 있을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31일인 모레까지 동해안에 너울이 유입되면서 높은 물결이 백사장으로 강하게 밀려오거나 갯바위, 방파제를 넘는 곳이 있을 전망이다”라며 “해안가 안전사고에 각별히 유의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서해상에는 오늘까지 바다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고, 특히 서해앞바다를 중심으로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을 전망이다.

박지원 기자 g1@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