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보영♥' 지성, 훌쩍 자란 두 자녀 공개…큰딸은 든든, 아들은 귀염뽀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김현록]배우 지성이 두 자녀의 모습을 SNS에 공개했다.

지성은 28일 자신의 SNS에 "지유와 우성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손을 잡고 걸어가는 지성 이보영 부부의 두 자녀 모습이 담겼다. 다정하게 손을 잡은 남매의 뒷모습이 흐뭇한 미소를 자아낸다. 훌쩍 자란 딸 지우와 동생 우성이의 모습이 대비를 이룬다.

이보영과 지성은 2004년 드라마 '마지막 춤은 나와 함께'에 함께 출연하며 인연을 맺었고, 2013년 결혼했다. 2년 뒤 첫 딸 지우를, 2019년 둘째인 아들 우성을 얻었다.

지성은 현재 tvN 드라마 '악마판사'에 출연 중이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