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민주당 "분열은 패배"…최재형 "윤석열 만나자"

댓글 2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더불어민주당 대선주자들이 한 팀을 강조하며 정책공약을 다짐했습니다.
야권의 최재형 전 감사원장은 윤석열 전 검찰총장에게 만남을 제안했습니다.
정철호 기자입니다.

【기자】

더불어민주당 대선주자들이 공정경쟁 협약식을 맺었습니다.

악의적 비방이나 인신공격 같은 네거티브 대신 정책경쟁을 하겠다는 겁니다.

고 노무현 전 대통령 탄핵과 백제발언에서 시작한 지역주의 조장 등 이재명 대 이낙연 공방이 격해지고 다른 주자들에게까지 확산하자 지도부가 꺼낸 중재 카드입니다.

주자들도 선의의 경쟁을 약속했는데 단결하면 승리 분열하면 패배라는 말에 공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