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남북 통신선 복구 환영"…북미 대화 전기 마련하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오스틴 미 국방장관 "대화에 열려 있다"

<앵커>

남북 통신연락선 복원에 대해 미 국무부는 즉각 환영 성명을 밝혔습니다. 오스틴 미 국방장관도 북한과의 대화에 열려 있음을 거듭 강조했습니다.

이어서 워싱턴에서 김수형 특파원입니다.

<기자>

끊어졌던 남북 통신 연락선 복원에 대한 입장을 묻는 질의에 미 국무부는 대변인 명의로 환영 성명을 보내왔습니다.

미국은 남북 간 대화와 관여를 지지하며, 통신선 복원 발표에 대해서 환영한다고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