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 시각 세계] 독일 레버쿠젠 화학공단 폭발…1명 사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밤사이 세계 곳곳에서 일어난 소식, 이 시각 세계입니다.

독일 서부 레버쿠젠에 있는 화학공업 단지에서 대형 폭발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검은 연기 기둥이 수백미터 상공으로 치솟고 있습니다.

현지 언론은 지난 27일 오전 9시 40분쯤 레버쿠젠의 한 화학 공업단지 폐기물 처리장에서 폭발과 함께 불이 났다고 보도했는데요.

공단 측은 이번 사고로 직원 1명이 숨지고 4명이 실종됐으며, 16명이 다쳤다고 밝혔습니다.

다행히 폭발 후 화학 용매가 담겨 있던 저장탱크에 발생한 불은 진화됐으며 환경 당국은 대기질 측정 결과, 현재까지 주민들에게 피해를 입힐 정도의 위험한 수준은 아니라고 전했는데요.

정확한 폭발 원인은 아직 밝혀지지 않았습니다.

김준상 아나운서

[저작권자(c) MBC (https://imnews.imbc.com)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MBC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