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별암시' 최고기, 의미심장SNS‥'돌싱글즈' 지원? 솔직 심경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김수형 기자] 최고기가 이별을 암시하는 의미심장한 게시글을 올린 가운데, '돌싱글지' 출연에 대해서 솔직한 답변을 전했다.

27일인 어제, 최고기가 개인 인스타그램 계정 스토리를 통해 팬들과 소통했다. 현재도 계속 연애 중인지 묻는 질문이었다. 그는 "이런저런 사정으로"란 의미심장한 멘트를 남기며 눈을 가리고 있는 사진을 함께 게재한 것.

이에 팬들은 "혹시 이별한 거 아니냐", "설마 차이신거 아니길", "응원했는데..그래도 또 새로운 만남이 올 거에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그가 실제로 새로 사귄 여자친구와 헤어졌는지는 알 수 없으나 이별을 암시하는 게시글에 많은 팬들의 관심도 쏠리고 상황.

이 가운데 한 팬은 최고기에게 전 아내인 유깻잎이 출연한 '연애도사'를 언급하며 "깻잎님 나오는 연애도사 봐주실거냐"는 질문에 "솔잎이랑 같이 봤다"며 쿨하게 답했다. 그러면서 "고기오빠 솔잎언니 응원한다, 혹시 재결합하실 생각없나"는 질문엔 "솔잎언니 많이 응원해달라, 우리 딸랑구랑 맘대로 떨어지게 하지말라고"라며 유쾌하게 답했다.

무엇보다 "혹시 '돌싱글즈' 보시나요? 지원해보실 생각은?"이라 묻자 그는 "그거 애정하는 프로그램, 지원은 좀"이라며 조심스러운 입장도 전하기도 했다.

한편, 한편 최고기는 유튜버 유깻잎과 지난 2016년 결혼해 딸 솔잎 양을 낳았다. 하지만 지난해 4월 이혼했고 두 사람은 ‘우리 이혼했어요’에 출연해 화제를 모았다. 최고기는 유깻잎과의 재결합을 희망했지만 끝내 불발돼 각자의 길을 가게 됐다.

이런 가운데 최고기가 유깻잎과 출연했던 ‘우리 이혼했어요’ 작가와 연애 중이라는 게 알려져 비난이 일었다. 최고기는 유깻잎도 응원해줬다고 했지만 악플러들의 비난 수위가 높아지자 결국 고소장을 빼들며 초강수 대책에 나선 바 있다.

/ssu0818@osen.co.kr

[사진] SNS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