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수도권 전셋값 26%↑…이 판국에 與 '임대차 규제 강화 검토'

댓글 2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이달말이면 정부 여당이 강력하게 밀어붙인 새 임대차법 시행 1년을 맞습니다. 시장 상황 어떤지 점검해봤습니다. 정부 여당은 전세 갱신율이 늘었다며 정책 효과를 홍보했지만, 수도권 전세값이 폭등에 서민은 외곽으로 밀려난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정부 여당은 신규계약에도 임대료 인상폭을 제한하는 추가 규제안을 검토하고 있습니다.

김주영 기자가 먼저 전세 시장을 돌아봤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