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국내 백신 접종

식약처, 모더나 접종 연령 만 12세로 확대 검토

댓글 2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세계일보

만 55∼59세(1962∼1966년생) 약 304만명에 대한 코로나19 예방접종이 시작된 26일 오전 광주 북구의 한 병원에서 대상자들에게 접종할 모더나 백신을 의료진이 준비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모더나 코로나19 백신의 국내 허가와 유통을 맡은 GC녹십자가 해당 백신의 투여 연령을 기존 만 18세 이상에서 만 12세 이상으로 확대하기 위한 허가 변경을 신청했다고 27일 밝혔다.

GC녹십자는 이에 대한 근거로 만 12세∼17세 청소년 3732명을 대상으로 미국에서 수행한 임상시험 자료를 제출했다. 임상에서는 면역원성을 비교하고 코로나19감염 예방효과와 안전성을 확인했다.

유럽의약품청(EMA)은 이달 23일 모더나 코로나19 백신에 대한 만 12세∼17세 접종을 승인했다.

앞서 식약처는 화이자 코로나19 백신에 대해 투여 연령을 만 12세 이상으로 낮춰 허가한 바 있다.

화이자에 이어 모더나도 접종 연령이 낮아지면 10대 청소년들도 접종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이진경 기자 ljin@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