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Y이슈] 조병규 학폭 의혹 제기자 허위 사실 시인… 사건 새 국면으로(종합)

댓글 2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YT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학교폭력 의혹에 휩싸이며 모든 활동을 중단했던 배우 조병규가 그에게 피해를 당했다고 주장했던 이에게 사과를 받았다.

27일 조병규 소속사 HB엔터테인먼트는 공식 입장을 통해 "배우 조병규에 대한 근거 없는 학폭 논란을 촉발시킨 게시글 작성자들에 대해 법적 조치에 나선 바 있고, 피의자는 경찰 수사 중 인터넷상에 올린 글이 허위사실임을 시인하고 이를 깊이 반성하는 공식 사과문을 최근 보내왔다"라고 밝혔다.

소속사는 "위 사건 수사와 관련하여 배우 조병규는 자신의 학생생활기록부를 포함하여 자신의 학창 시절을 가까이 지켜본 선생님들과 다수 동창생들의 진술 및 증언을 수사기관에 제출한 것 또한 사실이다"라며 "외국 국적의 익명 글 작성자에 대해서는 경찰 수사를 통해 피의자가 특정되어 신원이 확보되었으며, 피의자 국내 입국 시 법적 절차가 진행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YT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어 "앞으로도 소속사는 조병규 배우와 관련한 근거 없는 게시글 및 악성 댓글에 대해 적극 대응할 방침"이라고 강조했다.

앞서 지난 2월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조병규의 동창이라 주장한 A씨가 조병규에게 괴롭힘을 당했다고 폭로했다.

그러나 이는 허위로 작성된 글이었고, 소속사 HB엔터테인먼트는 "게시글 작성자는 자수해 본인이 작성한 글이 허위 사실임을 인정하고, 본인의 잘못과 위법행위를 후회하고 있으며 사과하는 선에서 선처해줄 것을 호소했다"고 밝혔다.

하지만 이후에도 유사한 폭로는 이어졌다. 이에 소속사는 "유포되고 있는 모든 게시글과 루머에 대해 본인 확인 결과, 전혀 사실이 아님을 확인했다"며 "악의적인 목적으로 무분별한 허위사실을 게재한 이들을 대상으로 법적 책임을 묻고자 경찰 수사를 정식 의뢰해 사이버수사대에서 수사 진행 중"이라고 설명했다.

YT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조병규 본인 역시 "인터넷에서 벌어지는 사실과 다른 주장과 반박들로 인해 저는 26년간 살아왔던 삶에 회의와 환멸을 느꼈다"라며 "사진과 말 몇 마디로 제가 하지도 않은 일들에 오해를 받는 이 상황이 감당하기 버겁다. 익명성 허위제보와 악의적인 글들에 일일이 대응할 수 없고 전부 수사를 요청한 상태니 기다려 달라"고 결백을 호소했다.

그러나 그는 해당 논란으로 출연 예정이었던 유재석의 KBS2 예능프로그램 '컴백홈'에서 하차했다.

이후 조병규는 "아닌 걸 대체 어떻게 증명해야 하는 건가? 11년 전의 일들 길게는 16년 전의 일들을 어떻게 다 기억해내서 증명해야 하나"라며 "이미 10년의 커리어는 무너졌고 진행하기로 한 작품 모두 보류했다. 손해를 본 금액은 이루 말할 수 없다"라며 관련 문제로 인해 겪는 피해를 전하기도 했다.

당시 조병규는 "최소한의 품위는 지키려 했지만 저도 인간이고 타격이 있기에 저를 지키려 다 내려놓고 이야기한다. 허위글 유포한 사람부터 악플까지 끝까지 가겠다"라고 강경 대응을 예고하기도 했다.

논란이 불거진 지 5개월이 지나서 피해를 주장했던 이가 사과에 나서며 조병규의 학폭 의혹은 새로운 국면으로 접어든 모양새다.

YTN star 김성현 (jamkim@ytnplus.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press@ytnplus.co.kr/ winter@ytnplus.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및 예방접종 현황을 확인하세요.
YTN star 연예부 기자들 이야기 [웹툰뉴스]
깔끔하게 훑어주는 세상의 이슈 [와이퍼]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