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엄태웅♥윤혜진 딸 지온, 핑크보라 염색…“날라리 되기 직전” [스타★샷]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월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우 엄태웅의 아내 윤혜진이 딸의 염색을 알렸다.

27일 윤혜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방학인데 암데도 못가고 소원하나 들어주기...날라리 되기 일보 직전...#생애첫염색 #방학용머리”라는 글과 함께 한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딸 지온 양은 미용실 의자에 앉아 염색을 기다리는 모습. 특히 방학을 맞아 태어나서 처음으로 하는 염색에 한껏 기대 중인 지온양의 귀여운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어 무슨 색 인지 묻는 댓글에 윤혜진은 “핑보”라고 답글을 달아 과연 염색 결과가 어떨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한편 발레리나 출신 윤혜진은 지난 2013년 배우 엄태웅과 결혼했다.

윤설화 온라인 뉴스 기자

사진=윤혜진 인스타그램

윤설화 온라인 뉴스 기자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