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레, 엄태구 딸 된다..'홈타운' 출연 확정 [공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OSEN=최나영 기자] 배우 이레가 tvN 드라마 '홈타운'(극본 주진, 연출 박현석,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씨제스 엔터테인먼트)에 출연소식을 알리며 미스터리 스릴러까지 접수한다.

이레가 출연하는 '홈타운'은 1999년 사주시, 연이은 살인 사건을 쫓는 형사(유재명 분)와 납치된 조카를 찾아 헤매는 여자(한예리 분)가 사상 최악의 테러범(엄태구 분)에 맞서 비밀을 파헤치는 미스터리 스릴러물. 연기파 배우들과 제작진이 의기투합했다는 소식에 편성 전부터 드라마 팬들의 많은 이목이 집중됐다.

'홈타운'에서 이레는 여중생 ‘조재영’ 역할을 맡아 연기한다. 그녀는 밝고 교우관계도 원만한 10대 소녀이지만, 아버지이자 희대의 테러범 엄태구(조경호 역)가 저지른 테러 사건 때문에 사회적 낙인이 찍혀 사주시에 정착하게 된 인물. 고모인 한예리(조정현 역)와 함께 지내다 갑자기 실종되는 인물이다. 지극히 평범했던 일상 속, 어떠한 일로 사라지게 되는지 궁금증을 자아내는 캐릭터로, 이레는 이를 실감나는 열연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이레는 영화 '소원'을 비롯해 '개를 훔치는 완벽한 방법', '7년의 밤', '반도' 등에 출연하며 일찍이 ‘충무로 기대주’로 업계 관계자 및 대중의 시선을 한 몸에 받으며 필모를 쌓았다. 특히 '반도'로 2020 부일영화상에서 여우조연상에 수상하며 빛나는 연기력을 입증했다.

이어 이레는 올해 초 종영한 KBS 드라마 '안녕? 나야!'를 통해 17세 반하니 캐릭터로 감정선을 실감나게 표현하며 주연으로 열연했다. 이번 '홈타운'에서 펼칠 이레의 활약에 기대가 모아진다.

한편 '홈타운'은 9월 첫 방송예정이다.

/nyc@osen.co.kr

[사진] 씨제스엔터테인먼트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