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페이코인, '톤' 결제 지원 임박…토카막네트워크 스테이킹 파트너로 참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디지털데일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디지털데일리 박현영기자] 다날핀테크의 가상자산 결제 서비스 페이코인이 토카막네트워크의 스테이킹(예치) 파트너로 참여한다.

27일 다날핀테크는 토카막 네트워크의 스테이킹 파트너로 참여함으로써 토카막 네트워크의 가상자산 톤(TON)과의 접점을 늘려간다고 밝혔다.

이번 스테이킹 파트너 참여를 시작으로 다날핀테크는 ▲페이코인(PCI)과 톤(TON) 간 교환 서비스 ▲톤(TON) 결제지원 ▲톤(TON) 스테이킹 서비스 등의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정순형 토카막 네트워크 파운더는 '국내 가상자산 결제의 선두주자인 다날핀테크와의 협력을 통해 토카막 네트워크의 생태계가 더욱 확장되고 다양해질 것으로 기대된다'며 '광범위한 온,오프라인 제휴점을 보유 중인 페이코인의 인프라를 통해 톤(TON)의 범용성도 더욱 확대될 것'이라고 말했다.

황용택 다날핀테크 대표는 '이번 파트너 참여를 통해 톤(TON)과 더욱 넓은 범위의 사업적 확장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이미 오픈한 비트코인(BTC) 결제 서비스에 이어 이번 톤과의 제휴까지 전 세계 가상자산들과의 제휴를 적극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페이코인은 실생활 가상자산 결제 플랫폼으로, 서비스 2년여 만에 200만 사용자를 확보했다. 현재 편의점, CGV, 교보문고, 도미노피자, BBQ 등 국내 7만개 이상의 온,오프라인 가맹점을 보유하고 있다.

페이코인이 이번에 제휴한 토카막 네트워크는 디앱(DApp, 탈중앙화 애플리케이션)들의 요구에 맞춰 블록체인 플랫폼의 확장성 및 속도를 개선한 솔루션이다. 토카막 네트워크의 개발사 온더는 최근 그라운드X와의 협업을 통해 한국은행 CBDC(중앙은행디지털화폐) 모의실험에도 참여하며 사업을 확장하고 있다.

-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