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삼성重, 2236억원 규모 LNG운반선 1척 수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시아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황윤주 기자] 삼성중공업이 LNG운반선을 수주했다.

삼성중공업은 오세아니아 지역 선사로부터 2236억원 규모의 LNG운반선 1척을 수주했다고 27일 공시했다.

해당 선박은 2024년 4월까지 인도될 예정이다.

삼성중공업 관계자는 "이번 계약을 포함해 올해 LNG운반선 총 52척, 67억 달러를 수주하며 목표 91억 달러의 74%를 채웠다"며 "올해 수주 목표 달성 가능성이 높다"고 설명했다.

황윤주 기자 hyj@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