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싱크홀' 차승원X김성균X이광수X김혜준, 오늘(27일) '컬투쇼' 출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재난 블록버스터 '싱크홀'(김지훈 감독, 더타워픽쳐스 제작)의 주역들이 열혈 홍보에 나선다. 차승원, 김성균, 이광수, 김혜준이 오늘(27일) 오후 2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생방송에 출격하는 것.

'싱크홀'의 주연배우 4인방은 상상조차 해보지 못했던 지하 500m싱크홀에서 앞이 보이지 않는 어둠, 흙과 먼지, 폭우와 추가 붕괴의 위험까지 주변의 모든 환경과 사투를 벌이는 인물들을 연기, 화려한 볼거리와 손에 땀을 쥐게 하는 긴장감 속에서도 유쾌한 에너지를 담아냈다.

보는 라디오로 진행되는 이번 '두시탈출 컬투쇼'에서는 '싱크홀'에서 생계형 가장 동원(김성균)과 까칠한 프로 참견러 만수(차승원)의 '안 싸우면 다행' 케미부터 짠내폭발 회사원 김대리(이광수)와 하드캐리 인턴 은주(김혜준)의 '급발전 동료애' 케미에 얽힌 이야기부터 '싱크홀'을 반드시 극장에서 봐야 하는 관람 포인트까지, 영화를 더욱 궁금하게 하는 블록버스터급 입담을 공개할 예정이다.

또한 초대형 싱크홀 지하 500m에서 하나가 되어 펼쳐지는 고군분투 촬영 현장에 대한 역대급 비하인드까지, '싱크홀'의 주연배우들이 직접 들려주는 영화에 대한 유쾌한 토크는 오늘 오후 2시 '두시탈출 컬투쇼'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싱크홀'은 11년 만에 마련한 내 집이 지하 500m 초대형 싱크홀로 추락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재난 버스터다. 차승원, 김성균, 이광수, 김혜준 등이 출연했고 '타워' '7광구' '화려한 휴가'의 김지훈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오는 8월 11일 개봉.

[한현정 스타투데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