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가상화폐 열풍

[코인시황]아마존 "암호화폐 결제 생각없어"에 비트코인 급락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시스

[서울=뉴시스]김선웅 기자 = 18일 오후 서울 강남구 빗썸 강남센터 전광판에 비트코인 등 암호화폐 시세가 표시되고 있다. 2021.06.18. mangusta@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김제이 기자 = 아마존이 암호화폐를 결제수단으로 도입할거란 소식에 급등세를 보였던 비트코인이 다시 4만달러 아래로 떨어졌다. 아마존이 암호화폐를 결제수단으로 도입할 생각이 없다고 발표한 이유에서다.

27일 글로벌 암호화폐 시세사이트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오전 8시35분 기준 비트코인은 24시간 전 대비 7.61% 오른 3만7589달러를 기록 중이다.

비트코인은 가격은 최근 테슬라 최고경영자(CEO) 일론 머스크와 잭 도시 트위터 CEO가 비트코인 지지 발언과 아마존의 암호화폐 결제 허용 기대감으로 상승세를 보여왔다.

특히 이날 오전 4시께 4만달러를 돌파하기도 했던 비트코인은 아마존 대변인이 26일(현지시간) 오후 4시 성명을 통해 "연내 아마존이 결제수단으로 암호화폐를 받아들일 계획은 없다"고 밝히면서 가격이 급락했다. 아마존 대변인이 성명을 발표한 이후 즉시 시장이 반응하며 비트코인 가격이 하락한 것이다.

국내 거래소에서도 가격 흐름은 비슷했다. 국내 암호화폐 거래소 빗썸에서 비트코인은 이날 오전 4시께 4600만원을 돌파한 뒤 가격이 급락했다. 8시35분 기준 4354만5000원을 나타내고 있다. 같은 시각 또 다른 국내 암호화폐 거래소 업비트에서 비트코인은 4350만원에 거래되는 중이다.

한편 시가총액 2위 암호화폐 이더리움 빗썸에서 전일 대비 4.16% 내린 260만3000원에, 업비트에서는 전일 대비 2.64% 오른 260만7000원에 거래됐다. 일론 머스크가 언급하며 다시 상승세를 탔던 도지코인은 238원선을 기록 중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jey@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