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조세호 "99kg→70kg 다이어트 성공…역대 최저 몸무게"('라스')[오늘TV]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심언경 기자] 코미디언 조세호가 4년 만에 '라디오스타'를 찾는다.

28일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는 연예계 패션 피플 4인 조세호, 악뮤 이찬혁, 이혜정, 김성일이 출연한다.

조세호는 '라디오스타'가 발굴한 스타로 꼽힌다. 앞서 '라디오스타'에 다섯 번이나 출연한 조세호는 매번 뛰어난 입담과 리액션으로 맹활약했다. 출연만 하면 레전드를 찍는 조세호와 '라디오스타'의 재회에 이목이 집중된다.

이날 조세호는 "'라디오스타'는 나를 긴장하게 만든다"고 고백한다. 이에 MC들은 기다렸다는 듯 조세호를 위한 압박 진행을 펼쳐, 조세호 특유의 억울한 리액션을 이끌어낸다.

특히 조세호는 MC 김구라와 불꽃 튀는 폭로전을 벌인다. '라디오스타'에서 만났다 하면 양보 없는 티키타카를 자랑했던 두 사람이 이번에는 어떤 이야기로 서로를 물고 뜯을지 호기심을 유발한다.

또한 조세호는 "이번이 역대 '라디오스타' 출연 중 최저 몸무게"라며 다이어트 성공을 알린다. 99.8kg에서 70kg까지 감량해 대변신에 성공한 조세호는 "예전에는 옷 사러 갈 때 거짓말을 많이 했다"며 다이어트 성공 후 울컥한 순간을 회상한다.

김성일은 정우성, 손예진, 김남주, 김희애 등 톱 배우들을 맡은 국내 1호 스타일리스트다. 김성일은 자신이 스타일링한 패션 아이템이 전국을 강타했던 사연부터 연예계 대표 미남 정우성의 스타일링에 실패했던 비화를 공개한다.

특히 김성일은 절친 김남주의 결혼식을 위해 무려 3캐럿의 다이아몬드를 공수해왔던 일화를 소개하고, 남다른 리액션 때문에 김남주의 친정엄마로 오해받은 사연까지 화수분 같은 에피소드를 쏟아낸다.

반전 매력도 과시한다. 김성일은 프랑스풍의 우아한 멘트와 차진 개인기로 현장을 초토화시키며 '뜻밖의 예능캐' 면모를 자랑한다. 또 고려대 국문과 출신이라는 반전 학력과 함께 전공을 살려 이혜영의 '라돌체비타' 작사에 참여했다고 밝혀 MC들을 깜짝 놀라게 한다.

'라디오스타'는 매주 수요일 오후 10시 20분에 방송된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