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폭염 속 야외훈련' 신입 경찰관 3명 쓰러져…1명 중태

댓글 2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폭염 속 야외훈련' 신입 경찰관 3명 쓰러져…1명 중태

폭염 속에서 야외훈련을 받던 신입 경찰관 3명이 열사병으로 쓰러졌습니다.

서울경찰청 101경비단은 그제(25일) 오후 6시쯤 충북 충주시 중앙경찰학교에서 구보훈련을 받던 신입 순경 3명이 탈진해 쓰러져 병원으로 이송됐다고 밝혔습니다.

이 중 1명은 중태로 의식을 회복하지 못하고 있고, 나머지 2명은 입원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혹서기 훈련 지침에 따라 폭염경보 시 훈련을 해선 안 되지만 경찰은 폭염주의보로 착각하고 약 2시간가량 야외 훈련을 진행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