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11살연하♥'배윤정, 생후 1개월 아들 엄마 판박이..아기천사 자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배윤정 인스타



[헤럴드POP=박서연 기자]안무가 배윤정이 아들의 귀여운 모습을 공유했다.

26일 배윤정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서재율♥"이라며 아들의 이름을 적고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배윤정의 아들 재율의 모습이 담겼다. 입술을 앙다문 재율이는 카메라를 정확히 바라보고 있다. 재율이는 엄마의 눈매를 쏙 빼닮은 모습이다. 아기천사 같은 재율이의 성장이 시선을 모은다.

한편 배윤정은 지난 2019년 11살 연하의 축구 코치와 결혼했으며 지난 6월 득남했다. 현재 E채널 예능 프로그램 '맘 편한 카페 2'에 출연 중이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