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박성제 MBC 사장 "중계 논란 머리 숙여 사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박성제 MBC 사장 "중계 논란 머리 숙여 사죄"

박성제 MBC 사장이 도쿄올림픽 중계 과정에서 벌어진 논란에 대해 대국민 사과 회견을 열었습니다.

박 사장은 오늘(26일) 마포 MBC 경영센터에서 "올림픽 정신을 훼손하는 방송을 했다"며 "머리 숙여 사죄드린다"고 밝혔습니다.

MBC는 올림픽 개회식 생중계 당시 우크라이나 선수단 소개에 체르노빌 원전사고 사진을 사용하는 등 부적절한 영상과 자막으로 잇단 논란을 빚었습니다.

박 사장은 "일부 제작진 징계에 그칠 수 없는 인식과 시스템의 문제가 있었다"면서 쇄신 작업에 나서겠다고 말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