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민주, 공군 성추행 가해 피고인 사망에 "있을 수 없는 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국방부, 진상 밝히고 책임소재 가려야"

(서울=연합뉴스) 정수연 기자 = 더불어민주당은 26일 공군 성추행 2차 가해 피고인이 사망한 것을 두고 "있을 수 없는 일"이라며 "국방부는 유족과 국민이 납득할 수 있게 경위와 진상을 철저히 밝히고 책임 소재를 명명백백하게 가려야 한다"고 촉구했다.

고용진 수석대변인은 이날 서면 브리핑에서 "2차 가해 혐의로 구속 수감 중이던 부사관이 극단적인 선택을 한 것은 매우 충격적"이라며 이같이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