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부산 해운대해수욕장 실종 중학생 이틀 만에 숨진 채 발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부산=연합뉴스) 차근호 기자 = 부산 해운대해수욕장에서 물놀이를 하던 중 실종된 중학생이 이틀만인 26일 숨진 채 발견됐다.

부산경찰청은 이날 오후 1시 10분께 해운대 중동 한 방파제 앞에서 중학생 A군이 숨진 채 발견됐다고 밝혔다.

민간수상구조대원이 해변 수색 중에 발견했으며, 신원 확인 후 인근 병원으로 이송했다.

앞서 25일 오전 3시 41분께 해운대해수욕장에서 중학생 3명이 물놀이를 하다가 2명이 실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