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트로트와 연예계

박군vs영탁vs임영웅, '더 트롯쇼'서 1위 대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시아투데이

‘더 트롯쇼’에서 박군, 영탁, 임영웅이 1위를 놓고 대결을 펼친다./제공=SBS 미디어넷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투데이 김영진 기자 = 26일 방송하는 ‘더 트롯쇼’에서는 박군, 영탁, 임영웅이 1위를 놓고 대결을 펼친다.

지난 6월 차트에서 처음으로 1위 후보에 오르며 영탁을 제치고 2위를 차지했던 박군이 이번에도 1위에 도전한다. 박군의 ‘한잔해’와 경합을 벌일 곡은 중독성 있는 리듬과 가사가 돋보이는 영탁의 ‘찐이야’와 쉽고 경쾌한 멜로디의 세미 트롯 곡 임영웅의 ‘두 주먹’. 세 사람은 음원점수와 방송점수, 시청자 선호도 점수, 사전투표점수를 통해 7월의 1위 후보로 선정됐다.

무서운 상승세를 보이고 있는 박군과 식을 줄 모르는 인기행진으로 꾸준히 1위에 도전하고 있는 영탁, 5개월 연속 명예의 전당 도전에 나선 임영웅 중 과연 누가 7월 차트의 1위를 차지할지 시청자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더 트롯쇼’ 1위는 사전점수와 실시간 투표 점수를 합산한 결과로 선정되며, 실시간 투표는 생방송이 진행되는 이날 밤 9시 5분부터 10시까지 애플리케이션에서 참여할 수 있다.

이날 생방송에는 1위 후보 박군을 비롯해 양지은, 진해성, 박서진, 허찬미, 조명섭, 임서원, 조정민, 김중연, 마리아, 안성준, 이미리, 삼총사, 성리 등이 출연해 시청자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매주 월요일 밤 9시 SBS FiL, SBS MTV 방송.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