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잃어버린 돈 찾으려.."소매치기 당했다" 허위신고한 20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파이낸셜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잃어버린 돈을 찾기 위해 소매치기를 당했다고 거짓으로 신고한 2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부산 해운대경찰서는 26일 허위신고 등의 혐의로 20대 A씨를 검거해 즉결심판을 청구했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 14일 오후 1시 30분쯤 부산 해운대구 우동 한 상가 앞에서 현금 195만원이 든 지갑을 오토바이를 탄 사람에게 소매치기를 당했다며 허위로 신고했다.

신고를 받은 경찰은 현장 주변의 CCTV 등을 분석했으나 소매치기 장면을 발견하지 못했다.

이후 이어진 조사에서 경찰은 '분실한 돈을 찾기 위해 거짓신고를 했다'는 A씨의 자백을 받아냈다.

경찰 관계자는 "허위신고는 경찰력 낭비뿐만 아니라 다른 긴급한 상황에 경찰이 대처할 수 없게 한다"며 "허위신고사범에 대해 위계에 의한 공무집행방해 및 경범죄처벌법 위반으로 강력하게 처벌하고 있다"고 말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